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G Roasting, 그 시작은. . .

한국에서 커피는 오랫동안 봉지커피와 다방커피를 의미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이 인스턴트커피가 커피의 전부인 줄로만 알고 있었습니다. 요즘도 원두커피를 두고 “나는 그 쓴 걸 왜 마시는지 모르겠어, 역시 다방커피가 좋아” 라고 말씀하시는 분도 있습니다. 대형 프랜차이즈 브랜드가 속속 들어서 손쉽게 원두커 피를 접할 수 있게 된 지금도 인스턴트커피의 영향력은 한결같습니다. 맛도 여전히 좋습니다.

그런데 이제 우리는 알고 있습니다. 다종다양한 커피를 접하면서 그동안 몰랐던 사실을 깨닫게 되었습니다. 커피에는 정말 다채로운 맛과 향이 존재한다는 것과 같은 원두로 만든 같은 이름의 커피라도 그 맛은 천차만별이라는 점을 말입니다. 그리고 그 차이는 생두의 품질, 로스팅의 기술 등에 의해 좌우된다는 것도 알게 되었습니다. 커피 맛에 눈을 뜬 사람들은 이제 맛있는 커피, 자신의 입맛에 맞는 커피를 찾기 시작했습니다.

2016년 한 해 동안 한국인이 마신 커피는 대략 250억 5000만 잔 이라고 합니다. 한 사람이 일 년간 500잔의 커피를 마셨다는 얘기입니다. 우리 모두 하루에 1잔 이상 커피를 마신 셈입니다. 이렇게 커피는 어느덧 우리와 떼려야 뗄 수 없는 관계가 되었습니다. 남녀를 불문하고 출근할 때, 식사 후, 퇴근할 때 등 시간만 있으면 찾게 되는 커피는 이제 누군가에게는 기호품이 아니라 필수품인지도 모릅니다.

맛있는 커피 한 잔이 주는 여유와 활력, 커피는 우리의 일상의 소소한 행복이 되었습니다. G Roasting은 정직하게 제대로 만든 커피가 수많은 사람들을 행복하게 할 수 있다고 믿습니다.

G Roasting의 ‘G’에는 glittering, great, good, gentle, glad, grow, glee, gorgeous, genius, grace 등등 우리의 행복과 관련된 가치들이 담겨 있습니다.

G Roasting의 철학,

모두의 행복을 위해서

G Roasting은 지속적으로 고객의 목소리를 모니터링합니다. G Roasting은 고객 여러분의 의견에 귀를 기울이며 더욱 훌륭한 맛과 향의 커피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또한 소량 주문도 주문 즉시 로스팅을 시작하여 고객 여러분께 보내드리고 있습니다. 최대한 많은 분들이 G Roasting의 커피를 맛보시기 바라는 마음에서입니다. G Roasting은 다채로운 고객 여러분의 입맛을 만족시켜 드리기 위해 각기 다른 로스팅 포인트를 잡아낸 여러 제품을 판매하고 있습니다.

G Roasting의 커피는 비싸다?

최고의 맛, 최선의 노력, 정당한 가격

G Roasting의 커피는 언제나 맛있습니다. 소량 주문도 주문 즉시 로스팅하며 그때그때 최고의 맛을 찾아내기 위해 정성을 다합니다. 또한 G Roasting은 ‘모두의 행복을 추구한다’는 가치에 따라 좋은 생두를 정당한 가격에 매입해 사용합니다. 좋은 원두를 만드는 직원들을 위해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습니다. 커피를 볶을 때 드는 수많은 제반 비용 역시 두말할 나위가 없습니다.

커피를 파는 곳이라면 어디나 주문 즉시 로스팅이라든가 갓 볶은 신선한 원두라든가 케냐 AA 최고 등급이라는 말을 내겁니다. G Roasting도 마찬가지입니다. 그러나 저 말의 진실은 커피를 한 모금 마셔보면 곧장 알 수 있습니다. G Roasting의 커피를 맛 보시는 분들은 주문 즉시 로스팅이 진짜 무엇인지, 정말 갓 볶은 신선한 원두에서는 어떤 맛이 나는지, 같은 케냐 AA 최고 등급의 재료라도 어떻게 달라질 수 있는지 경험하실 수 있습니다.

G Roasting의 커피는 이 모든 것들과
최선의 노력이 더해져 여러분께 최고의 맛을
선사합니다.

G Roasting Laboratory

TOP